우리에게 비자줘라! Give Us Working Visa!
액션액션 다이렉액션! Direct Action!

http://www.dopehead.net/board/zboard.php?id=migrant
이주노동자 합법화를 위한 모임 바로가기

View Article     
Name
  이주탄압분쇄비대위 2008-02-18 12:26:09, Hit : 1792
Subject   [이주농성 72일째 투쟁소식] 여수화재참사 1주기 추모문화제의 불을 밝히다!!

    [농성 72일째 투쟁소식] 여수화재참사 1주기 추모문화제의 불을 밝히다!!

 

   여수화재참사 1주기 추모 촛불문화제 열려 ....

   광화문에서 지난 여수화재참사 희생자를 추모하는 촛불문화제가 열렸다. 100여명의 사람들

   이 모여 참사 1년이 지났지만 변하지 않은 이주노동자들의 현실에 대해 항의하며 이주노동자

   의 노동권, 인권 보장을 요구하였다.  

   여수화재 참사로 인해 죽은 희생자들의 마지막 외침은 '문을 열어라'였다. 하지만 1년이

   지난 지금 아직도 많은 이주노동자에 대한 차별과 이로인한 안타까운 죽음은 계속되고

   있다. 여수화재참사 이후, 이주노동자에 대한 죽음과 탄압의 기록을 보면, 출입국 단속반

   이 교회까지 난입 해 이주노동자들을 토끼몰이 단속을 진행하는가하면 이주노동자 노동

   조합 지도부 3인을 표적단속, 강제출국 시키고 중국동포 이주노동자가 단속반을 피하려다

   8층에서 추락사 하는 일도 발생하였다. 또한 외국인 보호소에 구금중, 당뇨병 걸린 이주노

   동자를 강제출국 시키기 까지 하였다.

   이들은 우리에게 묻는다. '한국에 인권이 있는가' 여수화재참사이후, 정부는 이주노동자들

   의 인권, 노동권 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하지만 그이후 정부는 대대적 단속

   감행하고 여전히 주권행사?라며 차별과 탄압의 대상으로 여기고 있다.

   여전히 쫓기고 , 부러지고, 불타고, 추락사....

   이런 현실을 넘고자 계속적으로 이주노동자의 인권, 노동권 보장의 목소리를 더욱 키워가야

   할 것이다. 이를 위한 투쟁에 동지들이 함께 하기 바란다.

 


 Prev    3월 11일 5시 이주탄압분쇄비대위 농성단 해단식이 있습니다.
이주탄압분쇄비대위
  2008/03/11 
 Next    [농성69일째 투쟁소식] 여수화재참사 1년, 계속되는 죽음의 행진을 멈춰라!
이주탄압분쇄비대위
  2008/02/14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lifesay


이주노동자와 함께 Together with Migrant Work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