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Article     
Name
  돕헤드 2003-10-06 16:11:50, Hit : 641
Subject   서기
지금은 멸망한 소련이나 북한, 중국 등의 권위적 사회주의 국가들에서는 당의 대표를 서기라고들 부른다.
(또는 서기장이나 총서기라는 말도 사용한다)

그런데 서기는 우리들이 평소에 갖는 일반 모임에서는 의사록을 기록하는 역할을 하는 사람을 말하기도 한다. 예를 들어 어떤 모임을 갖기 전에 사회는 누가 보고, 서기는 누가 하는가 따위를 정하기 마련이다.

한국의 공무원의 위계서열을 따져보면 서기는 주사보다 한 단계 낮은 직급으로 8급에 해당된다고 한다.

이처럼 서기에는 많은 뜻이 있는데, 그것은 그 모임의 성격에 따라 달라진다고 볼 수 있다. 이런 의미에서 서기는 좀 주체적이지 못한 단어같다.

서기와 비슷한 단어 중에 비서라는 것도 있다. 영어로는 둘다 secretary라고 쓰는데, 예를 들면 사장의 비서라고 할 때도 이 단어를 쓰고, 특히 미국의 장관에 해당하는 것도 secretary라고 하는 걸로 봐서 이 영어 단어 역시 중의적으로 쓰인다.

결국 서기, 비서 같은 단어는 상하관계가 비교적 엄격하고 위계적인 조직에서 사용하는 말이며, 특이하게도 그 단어가 위계질서에서 갖는 위치는 사회적 맥락에 따라 매우 높을 수도 있고, 매우 낮을 수도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나는 서기나 비서 같은 단어가 사라진 사회를 꿈꾼다.





 Prev    심부름꾼의 역할과 필요성에 대해 [3]
등대2
  2003/10/06 
 Next    "평화만들기"에 난 소개글 [2]
매닉
  2003/10/06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lifes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