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약골 게시판
dopehead zo's message board

 Total 654articles, Now page is 1 / 14pages
View Article     
Name   돕헤드
Homepage   http://blog.jinbo.net/dopehead/
Subject   시대의 봄 spring of the era

요즘은 매일 밤마다 노래를 만들고 있어요.

밝은 낮엔 도저히 노래를 못부르겠는데, 어스름 새벽이 오면 꼭 노래가 나오더라고요.

그렇게 며칠동안 밤마다 몇 시간씩 부르고, 고치고, 다듬고 하다가 또 한 곡이 태어납니다.

 

다시 모두가 잠든 새벽녘.

용산 철거민 참사현장에서 목숨을 잃은 사람들이 모두 편하게 하늘나라로 갈 때까지 매일 노래를 불러보자고 다짐을 합니다.

이 시대의 봄이 올 때까지 말이에요.

 

 

 http://blog.jinbo.net/files2/138/dopehead/medias/200903/060649521.mp3 에 파일이 있습니다.

시대의 봄

작사 송경동 (용산 철거민 추모시)
작곡, 노래 조약골

 


보라, 미천한 자본과 폭력의 개들아
진실은 다시 모두가 잠든 새벽녘
가난한 삶의 현장에서 성난 불꽃으로 일어나
우리 모두의 나약한 가슴을 태우고
비겁과 나태를 밀어내고
양심과 도덕의 횃불에 다시 불을 당긴다
헐벗은 겨울 벌판을 정화하는 들불처럼
쥐새끼들을 몰아내고 병든 균들을 태워 없애고
노동자 민중이 주인되는
새로운 시대의 봄을 부른다

spring of the era

poem by Song Kyongdong

music by dopehead zo

 

listen up, you filthy, violent dogs of capitalism the truth comes as the dawn crawls through it will come as a raging fire erupting from life-struggling sites the truth fire burns up the weak heart of us cowardice and idleness will be overcome as the fire of our conscience is lit up like wildfire that cleanses the bare winter field the rats and germs are driven away as the spring of the new era comes where the workers and the people own the world


 Prev    열사들이여
돕헤드
  2009/03/10 
 Next    나도 잘 모르겠어
돕헤드
  2009/03/05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lifesay
돌아가기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