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클랜 게시판/링크/물물교환/파일공유/아나키즘 읽기자료
잡민잡론잡설/안티 다국적기업/관리자방/English

아나키즘저널발행준비위원회/투쟁과집/투쟁과밥/군대반대운동
아나키FAQ번역프로젝트/재활센터/여고생해방전선/전쟁저항자들

View Article     
Name
  초록별 2008-05-19 13:03:06, Hit : 742
Homepage   http://www.koreagreens.org/
Subject   [초록별메시지-2008.5,17] 촛불문화제에서 우리가 얻는 참된 승리란
[초록별메시지-2008.5,17]
촛불문화제에서 우리가 얻는 참된 승리란


이 많은 사람들의 물결 속에서 잠시 멈춰 생각을 해보았습니다.

전국에서 수백만의 국민들이 참여한 촛불문화제로 되고,
미국산 쇠고기의 수입과 관련하여 재협상이 이루어지고
함께하던 몇몇 정당이나 정치인들의 지지율이 상승되었는데도,
농촌에서 농민들은 여전히 줄어들고 나이드신 어르신들만이
빈 들녘을 지키고 있다면 ;

검역이 합리적으로 투명하게 이루어져 정말 안전하고 값싼
수입농수산물이 우리 밥상의 대부분을 차지하거나,
경쟁력있는 고가의 신선한 유기농-신토불이 먹거리는
소수의 사람들의 식탁에서나 볼 수 있게 된다면 ;

영교시 수업이나 야간'자율'학습은 없어져도,
대부분의 국민들의 경제성장에 대한 거짓꿈과
경쟁력 강화의 핏발선 이기주의가 여전히 남아,
고액의 교육비를 낼 수 있는 가정의 아이들만 다닐 수 있는
사립학교가 우후죽순처럼 생긴다면 ;

우리가 아직도 육식중심의 식단을 반성하지 않고
생명을 되돌아 보지않아 계속 경쟁과 이윤을 중심으로
먼 나라 어디선가 대공업적으로 생산되고 수송되기 위해
학대받는 동물들을 계속해서 먹는다면...


우리가 지금 얻고자 하는 참된 승리란, 어쩌면
경제성장이란 이름으로 출세란 이름으로
이윤과 경쟁을 통해 움직이는 이 거대한 기계속에서
하나의 부품처럼 작동하던 나 자신과 사회의 거짓꿈이
진정 패배하였음을 깨닫는 것으로부터 시작하는 것은 아닐까요.

이 성숙의 산고(産苦)에 들풀처럼 먼저 일어선 청소년들을 지지하고 격려하며,
희망의 불씨를 지펴가는 이름없는 보통사람들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오월 중순께 서울 청계광장에서 자유발언으로 몇자 적습니다. 초록별 총총




No
Subject
Name
Date
Hit
5132    경찰의 폭력과 인권침해를 막기 위해 우리가 알아야 할 것들 [2] 돕헤드 2008/05/28  912
5131    [싸이월드클럽][신기섭] 한국은 혁명을 맞을 것인가? 보스코프스키 2008/05/28  966
5130    대운하는 대량 학살을 부른다 돕헤드 2008/05/27  862
5129    얼마전 네이버 오늘의 책 문화파괴 2008/05/26  927
5128    [stupa84]한국 아나키즘 100년 보스코프스키 2008/05/26  1060
5127    지금이 아나키스트들이 나설 때라고 생각합니다. [5] 촛불하나 2008/05/26  1148
5126    방금 신촌로타리에서 돌아왔습니다 [7] 돕헤드 2008/05/26  1075
5125    2008년 G8 반대투쟁에 대해 당신이 알고 싶은 모든 것 돕헤드 2008/05/25  906
5124    아나키스트적 시각에서 바라본 5.18? [4] 돕헤드 2008/05/24  1136
5123    에릭 홉스봄 - 아나키스트들은 "지금 하고 있는 것보다 훨씬 더 진지하게 사유해야 한다" [2] 돕헤드 2008/05/24  1148
5122    한국아나키즘학회 박홍규 회장(오마이뉴스080523) 보스코프스키 2008/05/24  1316
5121    [안아키]학위를 넘어... 보스코프스키 2008/05/24  1232
5120    [안아키]프란츠 파농, 식민지, 대한민국 보스코프스키 2008/05/24  906
5119    촛불집회 사회 봤던 청소년 활동가 '또또' <열린 세상>에서 정부 비판 [2] 돕헤드 2008/05/23  1103
5118    [이주노조 성명] 법무부의 이주노동자 ‘강제단속 할당제’를 강력히 규탄한다 퍼옴 2008/05/22  979
5117    5월 25일, 이주노동자와 연대하는 날!! 돕헤드 2008/05/21  757
5116    FAI의 설명들 보스코프스키 2008/05/21  802
5115    위키 백과 영문 아나키즘의 상징들 보스코프스키 2008/05/20  956
5114    [아나키아]스페인 시민전쟁 CNT-FAI 보스코프스키 2008/05/20  897
5113    쥐(G8)들을 잡기 위해 홋카이도에 만들어지는 대안마을 돕헤드 2008/05/19  724
5112    '빨갱이' 조지 오웰의 혁명을 향한 뜨거운 열망 - 스페인 내전을 기록한 세계 3대 르포 <카탈로니아 찬가> [1] 돕헤드 2008/05/19  1318
   [초록별메시지-2008.5,17] 촛불문화제에서 우리가 얻는 참된 승리란 초록별 2008/05/19  742
5110    <미국과 맞짱뜬 나쁜 나라들> 출간 했습니다. [1] 임승수 2008/05/17  1232
5109    "가네코 후미코라는 사람을 알고 계신지 궁금합니다." [2] 돕헤드 2008/05/16  1180
5108    고양이 페스티발 움직이는 배너 돕헤드 2008/05/15  905
5107    재생 A4용지 구입에 대하여. [3] 조각조각 2008/05/14  1569
5106    쥐(G8) 잡는 고양이 페스티벌에 오세요 돕헤드 2008/05/13  980
5105    아나키즘이 방송을 타는 세상? [1] 보스코프스키 2008/05/13  1129
5104    다국적 제약회사 관련 서적... [2] 나무의자 2008/05/12  1248
5103    G8 정상회담 반대투쟁 참가를 위한 두 번째 준비모임 [3] 돕헤드 2008/05/08  964
5102    68혁명을 매장하려는 시대 돕헤드 2008/05/07  1028
5101    [알림] 이주노조 표적 단속을 규탄하는 집회가 출입국관리소 앞에서 열립니다 돕헤드 2008/05/07  950
5100    [다함께]촛불은 하나로 더 크게 타올라야 한다 [3] 스머프 2008/05/07  1255
5099    G8 정상회담 반대 투쟁 참가하거나 히라사와 씨 만날 분은 연락주세요 [4] 돕헤드 2008/05/06  944
5098    [새사연]신자유주의가 어떻게 세계를 지배하게 되었나? [1] 보스코프스키 2008/05/06  775
5097    [초록만사]한국에서 초록정치의 가능성 보스코프스키 2008/05/05  1120
5096    인물과 사상 5월호에 돕헤드 님 사진이 실렸군요. [10] 보스코프스키 2008/05/05  1096
5095    이주노조 위원장 연행을 규탄한다 [4] 돕헤드 2008/05/02  714
5094    오랜만에 대추리에 함께 갑시다 [4] 돕헤드 2008/05/02  904
5093    점점 아나키즘에 빠져드는... [10] 셜록 2008/04/30  1123
Prev [1][2][3][4][5][6][7][8][9][10][11][12] 13 [14][15]..[141] Next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lifes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