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클랜 게시판/링크/물물교환/파일공유/아나키즘 읽기자료
잡민잡론잡설/안티 다국적기업/관리자방/English

아나키즘저널발행준비위원회/투쟁과집/투쟁과밥/군대반대운동
아나키FAQ번역프로젝트/재활센터/여고생해방전선/전쟁저항자들

View Article     
Name
  바로 2002-08-17 00:26:16, Hit : 1399
Subject    이스라엘, 팔 10대소년 인간방패 '만행'
이스라엘, 팔 10대소년 인간방패 '만행'


이스라엘군이 팔레스타인 무장단체 하마스의 고위 간부를 검거하기 위해 팔레스타인을 ‘인간방패’로 앞세워 숨지게 한 사실이 밝혀져 인권단체의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고 <비비시방송>이 16일 보도했다.

니달 아부 모흐센이란 이름의 19살 청년은 지난 14일 이스라엘군의 명령으로 방탄조끼를 입고 하마스 지도자가 은신해 있는 요르단강 서안 투바스의 한 건물에 접근하다 머리에 총탄을 맞고 그 자리에서 숨졌다. 이스라엘군은 소년이 숨진 뒤 건물을 불도저로 깔아뭉갰으며, 자라르는 건물더미 속에서 주검으로 발견됐다.

이스라엘군은 “테러배후 조종자로 수배돼 온 나세르 자라르의 부하가 쏜 총탄에 소년이 숨졌다”고 주장했으나, 팔레스타인쪽은 “무고한 10대 소년을 인간방패로 사용한 만행”이라며 분개했다.

대대적인 하마스 지도자 검거작전을 펼친 이스라엘군은 이날 자라르가 은신중인 건물 주위를 포위한 채 투항을 종용했지만 반응이 없자 모흐센에게 방탄조끼를 입힌 뒤 메가폰을 들고 건물에 접근토록 했다.

이 사실이 드러나자 이스라엘의 대표적인 인권단체인 ‘벳셀렘’ 등 인권단체들과 언론들은 “이스라엘 군인을 보호하기 위해 팔레스타인 민간인을 총알받이로 이용하는 것은 합법적이지도 도덕적이지도 않다”며 “어떤 상황에서도 민간인을 위험에 빠뜨려서는 안된다”고 군의 야만적 행동을 맹비난하고 나섰다. ‘벳셀렘’은 올해 초 다른 6개 인권단체와 함께 군의 야만적 행동을 중지시켜 달라는 탄원서를 대법원에 제출했으며, 군은 인간방패 관행을 중단하기로 대법원에 약속했다.

이스라엘 정부 관리들은 이와 관련해 이스라엘은 전쟁상태에 있으며 군인들을 보호하기 위해 팔레스타인인들을 이용할 수 있다고 강변했다. 김학준 기자 kimhj@hani.co.kr




No
Subject
Name
Date
Hit
5130            [re] 죽림7현 무숙자 2002/08/12  1332
5129    가장 위대한 영화감독, 장 르누아르 회고전 [1] 문화학교서울 2002/08/08  1267
5128    왜 일까. [5] 바카 2002/08/08  1534
5127    박노자 - 진보운동의 쌍둥이 사회주의와 평화주의 과자 2002/08/09  939
5126    아나키의 여름 행사 가볼라구 하는데... [1] 달팽이 2002/08/09  936
5125      [re] 대자보 사무실 찾아가는 방법 돕헤드 2002/08/09  976
5124    억울해. 뭔가. [5] 바카 2002/08/09  931
5123    돌아오다 ^^ 과자 2002/08/10  940
5122    병역비리 [1] 사기꾼 2002/08/10  925
5121    여성과 국가 [4] Manic 2002/08/10  1271
5120    white power [1] pia 2002/08/11  999
5119    단병호를 석방하라! [1] 돕헤드 2002/08/11  932
5118    질문 [3] 사기꾼 2002/08/11  1001
5117    오래간만에 Manic 2002/08/12  969
5116    [펌]개새끼들 [3] 멍청이 2002/08/12  928
5115    8월 16일부터 열리는 '제 4차 서울국제회의 - 군사주의와 여성 인권 돕헤드 2002/08/12  1005
5114    중학교때... [5] 바카 2002/08/12  950
5113    “목숨걸고 지하철타야 하는 현실 안타깝다” [4] 돕헤드 2002/08/13  1157
5112    관심있으면 시청하세요 [1] 과자 2002/08/13  947
5111    manic! bung 2002/08/14  1220
5110    경찰 과자 2002/08/14  975
5109    인터뷰/사회당 김영규 대표 ‘민노당은 보수 제3당이다’ [21] 돕헤드 2002/08/15  1853
5108    인터넷 통행 자유를 보장하라! [3] 과자 2002/08/15  1704
5107    함께배우는 역사. [8] 바카 2002/08/15  1506
5106    [논평] 동성애사이트가 청소년 유해매체물인가 바로 2002/08/16  1074
    이스라엘, 팔 10대소년 인간방패 '만행' [3] 바로 2002/08/17  1399
5104    자살을 못하게 한다.... [5] vadaro 2002/08/17  1358
5103    [아나키의 여름]다음주에 [2] 혹시 2002/08/18  1216
5102    질문; [13] 된장 2002/08/18  1350
5101    영화 '죽어도 좋아' 무료 상영 [1] 돕헤드 2002/08/21  1919
5100    멕시코! [3] 아나키 2002/08/22  988
5099    이젠 경찰서에 항의방문도 못가나봐요 [3] 바로 2002/08/22  1018
5098    시한수 읊어보렵니다 [1] 나그네 2002/08/25  929
5097    정부 안절부절 "제발 미국은 건드리지 마" [1] 바로 2002/08/25  923
5096    자본의 패권, 민주주의의 적(펌) Manic 2002/08/28  1141
5095    [오마이뉴스]'절필선언' 유시민씨, '개혁적 국민정당' 추진 선언 [2] 바로 2002/08/28  1638
5094    불만이 있는 사람? [7] 바카 2002/08/29  1005
5093    대자보 출판기념회에 초대합니다. 대자보 2002/08/30  943
5092    내일 2시 대학로에서. [1] 꼬뮨 2002/08/30  925
5091    노예처럼왔다가 노예처럼 끌려가는 외국인노동자 돕헤드 2002/08/30  928
Prev [1][2][3][4][5][6][7][8][9][10][11][12] 13 [14][15]..[141]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lifesay